충주 직능단체, 어버이날 맞아 반찬 나눔봉사 활발

어버이날 홀로 지내는 어르신 위로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8/05/08 [09:04]

충주 직능단체, 어버이날 맞아 반찬 나눔봉사 활발

어버이날 홀로 지내는 어르신 위로

충주신문 | 입력 : 2018/05/08 [09:04]

충주지역 직능단체가 어버이날을 앞두고 홀로노인 반찬봉사로 외로움을 달래고 있다.

 

 

충주시 신니면향기누리봉사회(회장 이원윤)는 5월 4일 관내 저소득 홀로노인들을 위한 사랑의 반찬나누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이날 봉사회원 20명은 이른 아침부터 직접 재배한 야채 등 미리 준비한 재료들로 정성껏 반찬을 만들고 홀로노인 20가구를 방문하며 이를 전달하고 안부를 살폈다.

 

이원윤 회장은 “홀로 어버이날을 보내시는 어르신들을 위로하기 위해서 반찬봉사를 준비했다”며, “이번 어버이날은 경로효친의 미덕을 더욱더 기리는 날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같은 날 자유총연맹 성내충인동분회(위원장 조강연)도 거동이 불편한 홀로노인 30가정을 방문해 물김치, 쑥떡, 과일 등 정성스럽게 마련한 음식을 전달하고 안부를 살폈다.

 

성내충인동분회는 지난 2월에도 홀로노인돕기 기금마련을 위한 가래떡 판매 행사를 나눠 행복나눔을 실천한 바 있으며, 매년 어버이 날과 추석에 반찬나누기, 겨울 내복기부 등의 봉사를 펼치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공천 항의 단식 51일째’ 충주 전영상 예비후보 탈진 병원 이송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