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개별공시지가 6.81% 상승↑

최고 충의동 306번지 ㎡당 477만6천원, 최저 동량면 지동리 산74-1번지 417원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8/06/04 [13:54]

충주시, 개별공시지가 6.81% 상승↑

최고 충의동 306번지 ㎡당 477만6천원, 최저 동량면 지동리 산74-1번지 417원

충주신문 | 입력 : 2018/06/04 [13:54]

충주시가 2018년 1월 1일 기준으로 조사한 관내 29만8296필지에 대한 개별공시지가를 5월 31일 결정·공시했다.

 

시에 따르면 올해 개별공시지가는 6.81% 상승했다. 이는 지난해(4.58%)대비 2.23% 오른 것이다.

 

시는 이번 지가상승은 일부 동지역의 아파트 신축과 택지개발, 서충주신도시 조성, 읍면지역의 국지도 확포장등에 따른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지역별로는 호암동이 18.08%로 최고 상승률을 기록했으며, 목행동은 2.63% 상승에 그쳐 최저 상승률을 보였다.

 

최고가는 충의동 306번지 상가건물 부지로 ㎡당 477만6천원이며, 최저가는 동량면 지동리 산74-1번지 임야로 ㎡당 417원으로 결정됐다.

 

시는 공시대상 토지에 대해 감정평가사의 검증과 토지소유자의 의견 수렴을 거쳐 부동산가격공시위원회의에서 개별공시지가를 최종 확정했다.

 

이번 공시된 개별공시지가는 충주시청 홈페이지 또는 온나라 부동산정보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결정지가에 이의가 있을 경우 토지소유자 및 이해관계인은 내달 2일까지 충주시청 홈페이지나 토지소재지 읍면동에 비치된 이의신청서를 작성해 의견을 제출하면 된다.

 

이의신청 사항에 대해서는 감정평가사의 정밀 검증과 부동산공시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내달 재 공시하고 신청자에게는 개별 통지한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충주시청 종합민원실(☏ 850-5461~4)로 문의하면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충주 노은면 새마을협의회, 도로변 제초작업 실시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