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산 문제로 노부모 살해한 40대 아들에 사형 구형

청주지검 충주지청 “천륜 어긴 잔혹한 범죄”

홍주표 기자 | 기사입력 2018/06/06 [11:07]

재산 문제로 노부모 살해한 40대 아들에 사형 구형

청주지검 충주지청 “천륜 어긴 잔혹한 범죄”

홍주표 기자 | 입력 : 2018/06/06 [11:07]

둔기를 휘둘러 부모를 살해한 혐의로 구속기소된 40대 아들에게 검찰이 사형을 구형했다.

 

청주지검 충주지청은 5월 31일 청주지법 충주지원 제1형사부(정찬우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결심공판에서 존속살해 혐의로 구속기소된 A(46)씨에게 법정 최고형인 사형을 구형했다.

 

검찰은 “둔기로 노부모를 무참히 살해한 것은 천륜을 어긴 잔혹한 범죄”라며 “노부모가 잠들길 기다리다가 범행을 저지른 계획 범죄이기도 하다”며 구형 이유를 밝혔다.

 

이어 “범행에 사용된 둔기 등 직접적 증거는 발견되지 않았지만, 지금까지 확보된 증거만으로도 범행 입증이 충분하다”고 덧붙였다.

 

A씨는 2017년 12월 27일 충주에 거주하는 부친(80)과 모친(71)을 둔기로 때려 살해한 뒤 달아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그는 땅 매도 문제로 노부모와 다툼을 벌이다가 범행을 한 것으로 조사됐다.

 

A씨에 대한 선고공판은 6월 21일 오후 1시 50분 청주지법 충주지원에서 열린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충주 수안보면 새마을협의회, 태극기 걸이 달기 봉사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