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중앙탑면 갈동사거리, 좌회전 차로 개선

출·퇴근 시간대 서충주신도시 방향 교통체증 해소 기대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8/06/08 [08:43]

충주 중앙탑면 갈동사거리, 좌회전 차로 개선

출·퇴근 시간대 서충주신도시 방향 교통체증 해소 기대

충주신문 | 입력 : 2018/06/08 [08:43]


충주시 중앙탑면 갈동사거리의 출·퇴근 시간대 서충주신도시 방향 교통체증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충주시는 상습 교통체증으로 불편을 겪는 국가지원지방도 82호선의 갈동사거리 좌회전 차로를 개선했다고 밝혔다.

 

왕복 4차로인 이곳은 인근 서충주신도시에 공장과 공동주택단지 입주로 통행량이 급증하면서 출·퇴근 시간대 신도시 방향 좌회전 차로는 상습정체 현상이 발생하고 있다.

 

시는 상습정체를 완화하기 위해 신호주기를 변경하고 좌회전 포켓을 연장하는 등 개선을 시도했으나 좌회전 차로 정체는 해소되지 않아 이곳 이용자들이 불편을 호소했다.

 

이에 시는 올해 도로관리청인 충청북도도로관리사업소와 협조해 신도시 방향 좌회전 전용차로 외에 직진만 가능했던 1차로를 최근 좌회전 및 직진이 가능하도록 개선했다.

 

아울러 차로폭을 조정하고 교통섬 조정, 차로 진행방향 노면표시를 변경해 운전자의 편의를 도모했다.

 

시 관계자는“이번 갈동사거리 좌회전 차로 개선으로 서충주신도시 방향 교통체증 해소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교통체증 교차로에 대해서는 적극적으로 교통체계를 개선해 시민들의 교통불편이 해소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충주시 신니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취약계층 26가구에 쿨매트 전달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