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신니면 향기누리봉사회, 장마철 홀로노인 안부 살펴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8/07/05 [12:55]

충주 신니면 향기누리봉사회, 장마철 홀로노인 안부 살펴

충주신문 | 입력 : 2018/07/05 [12:55]



충주시 신니면 향기누리봉사회(회장 이원윤)가 7월 4일 관내 홀로노인 가구를 찾아 장마철 안부를 살피며 정성껏 만든 반찬을 전달했다.

 

이날 봉사회는 올해 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특화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행복한 곳간’ 사업을 위해 영양제과에서 기부한 건빵도 함께 전달했다.

 

이원윤 회장은 “7월 들어 더위와 함께 장마와 태풍이 있어 혹시라도 어르신들이 피해를 입었을까 걱정이 돼 가구 방문을 진행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어르신들이 건강하고 안전하게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관심을 갖고 살피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충주 수안보면 새마을협의회, 명절 손님맞이 하천 청결활동 실시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