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총 충주 용산동분회, 홀몸노인 돌봄사업 전개

홍주표 기자 | 기사입력 2018/07/11 [15:29]

자총 충주 용산동분회, 홀몸노인 돌봄사업 전개

홍주표 기자 | 입력 : 2018/07/11 [15:29]


한국자유총연맹 충주시지회 용산동분회(분회장 이정선)가 동네행복지킴이 사업을 전개해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분회는 부인과 사별 후 홀로 생활하는 관내 이모(85)씨와 지난 5월 결연을 맺고, 필요한 물품을 지원하며 매주 1회 가정을 방문해 주방정리, 이불빨래, 청소를 하고 말벗이 되고 있다.

 

가정 방문은 23명의 회원이 조를 짜 순번을 정해 차례로 한다.

 

이모 어르신은 거동이 불편해 경로당에도 다니지 못하고 하루 종일 집에서 혼자 생활하고 있어 회원들의 방문은 큰 위안이 되고 있다.

 

최근에는 장마와 무더위로 어르신들이 힘들어 하는 점을 감안해 방문 횟수를 늘려 안부를 살피고 있다.

 

이정선 분회장은 “어르신 가정을 찾을 때마다 회원들을 반갑게 맞아 주시고 고마워 하셔서 보람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어르신의 안부를 적극적으로 살펴 행복한 충주 만들기에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충주 수안보면 새마을협의회, 명절 손님맞이 하천 청결활동 실시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