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의료비 지원 받은 충주 연수동 주민’ 성금 200만 원 기탁

건강 회복 후 충주사랑 행복나눔 계좌에

홍주표 기자 | 기사입력 2018/07/11 [16:33]

‘긴급의료비 지원 받은 충주 연수동 주민’ 성금 200만 원 기탁

건강 회복 후 충주사랑 행복나눔 계좌에

홍주표 기자 | 입력 : 2018/07/11 [16:33]

충주시의 긴급복지지원사업을 통해 의료비 지원을 받은 한 주민이 성금을 기탁해 훈훈한 감동을 주고 있다.

 

충주시는 최근 연수동에 거주하는 A씨가 관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충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충주사랑 행복나눔 계좌에 200만 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월 중한 질병으로 수술이 필요해 긴급의료비를 신청해 요추수술을 받았다.

 

A씨는 수술이 잘돼 지금은 건강을 회복하고 노인복지관을 이용하며 즐겁게 생활하고 있다.

 

그는 성금을 기탁하면서 “충주시 덕분에 행복한 노후생활을 할 수 있어 매우 감사하며 얼마 안 되는 금액이지만, 주위의 나보다 더 어려운 이웃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면서 “넉넉하지는 않지만 앞으로 꾸준히 성금을 모아 기부하겠다”고 전했다.

 

아울러 성금 기부 사실을 주변에 알리지 않기를 신신 당부했다고 한다.

 

시 관계자는 “대상자가 어려운 형편임에도 값진 성금을 기부해 주셔서 의미가 더 남다른 것 같다”며 “기부자의 뜻에 따라 주위의 어려운 분들을 발굴해 성금이 소중히 쓰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충주 호암직동 향기누리봉사회, 홀몸노인 30가구에 밑반찬 지원
1/1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