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작은사랑봉사회, 주거환경개선 ‘구슬땀’

금가면 고령 노인가구 도배·장판 교체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8/07/17 [09:44]

충주 작은사랑봉사회, 주거환경개선 ‘구슬땀’

금가면 고령 노인가구 도배·장판 교체

충주신문 | 입력 : 2018/07/17 [09:44]


충주시 작은사랑봉사회(회장 박영찬)가 지난 주말 무더위 속 농가주택 주거환경 개선에 나서 구슬땀을 흘렸다.

 

봉사회가 이번에 봉사활동을 펼친 곳은 충주시 금가면의 고령 노인가구로, 이 가정은 가구주가 거동 불편으로 평소 청소는 엄두도 내지 못했다.

 

이러한 사정으로 이 가구주는 집안 내부에 쓰레기가 쌓인 채 열악한 환경에서 생활하고 있었다.

 

도배, 장판 또한 오래돼 교체가 시급했다.

 

이에 봉사회는 충주시희망복지지원단과 연계해 집안 내부에 쌓인 쓰레기를 말끔히 치우고 도배와 장판도 새것으로 교체해 쾌적한 환경을 조성했다.

 

박영찬 작은사랑봉사회장은 “소소하지만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곳에 도움을 줄 수 있어 보람있다”며 “앞으로도 회원들과 힘을 모아 소외계층의 시린 마음을 다독여 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충주시 거주 직장인들로 구성된 작은사랑봉사회는 매월 회원들이 자비를 모아 주말을 이용해 주거환경개선 사업을 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충주 수안보면 새마을협의회, 태극기 걸이 달기 봉사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