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신니면 새마을부녀회, 경로당 물품 지원

26개 경로당 전달, 폭염에 지친 어르신 위로

홍주표 기자 | 기사입력 2018/07/27 [09:29]

충주 신니면 새마을부녀회, 경로당 물품 지원

26개 경로당 전달, 폭염에 지친 어르신 위로

홍주표 기자 | 입력 : 2018/07/27 [09:29]


충주시 신니면 새마을부녀회(회장 최숙자)가 100만 원 상당의 화장지와 커피 등을 구입해 7월 25일 관내 26개 경로당에 전달하며 폭염에 지친 어르신들을 위로했다.

 

부녀회가 이번에 전달한 물품은 회원들이 지난달 인력난에 시달리는 농가를 돕기 위해 생산적 일손봉사에 나서 받은 실비를 모아 마련됐다.

 

생산적 일손봉사는 일손부족 해소를 위해 충청북도에서 추진하고 있는 사업이다.

 

신니면 새마을회는 지난 1월 도청에서 실시한 2018년 생산적 일손봉사 발대식에서 우수단체로 선정돼 도지사 표창을 수상하기도 했다.

 

최숙자 회장은 “최근 극심한 폭염으로 마을 어르신들이 더위를 피해 경로당을 찾고 있는 만큼, 도움을 드리기 위해 경로당에 꼭 필요한 커피와 화장지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충주 연수동체육회, 희망나눔 이웃사랑 성금 200만원 전달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