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귀농귀촌상담실 이용자 ‘큰 폭 증가’

올해 6월까지 435명 상담, 지난해 423명보다 배 이상 늘어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8/07/30 [14:22]

충주시, 귀농귀촌상담실 이용자 ‘큰 폭 증가’

올해 6월까지 435명 상담, 지난해 423명보다 배 이상 늘어

충주신문 | 입력 : 2018/07/30 [14:22]

충주시 귀농귀촌상담실을 찾는 이가 올해 들어 크게 늘었다.

 

충주시에 따르면 지난 6월까지 귀농귀촌상담실을 찾아 상담을 받은 도시민은 435명에 달한다.

 

이는 2017년 한 해 동안 상담실적인 423명보다 배 이상 증가한 것이다.

 

시는 귀농귀촌에 관심 있는 도시민들에게 관련 정보를 제공하고 지역으로 이들의 귀농귀촌을 유도하기 위해 지난 2014년 농업기술센터 1층에 귀농귀촌상담실을 설치했다.

 

이곳에는 귀농귀촌 컨설팅 민간전문가가 배치돼 입지적 조언, 작목선택, 재배기술 등 각종 유용한 정보를 제공하고 귀농에 꼭 필요한 영농 전문교육과정도 안내한다.

 

‘상담실을 처음 방문한 귀농인은 있어도 한번 방문한 귀농인은 없다’는 말이 생길 정도로 귀농인들이 서비스에 만족하고 있다.

 

시의 귀농 원스톱서비스와 언제나 열린 귀농귀촌상담실 운영은 귀농인구 유입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

 

충주시 통계자료에 따르면 충주시 귀농인구는 2014년 201명, 2015년 467명, 2016년 453명, 2017년 390명으로 해마다 많은 도시민들이 충주에서 새로운 터전을 일구고 있다.

 

김갑숙 귀농귀촌팀장은 “성공 귀농인 1만명 늘리기를 목표로 도시민 유치활동과 귀농정착지원 시책을 적극 추진해 젊은 농업인 육성과 젊은 농촌마을 조성으로 농촌에 활력을 불어 넣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충주 수안보면 새마을협의회, 태극기 걸이 달기 봉사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