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양우산으로 폭염 피해 예방하세요”

양우산 800개 시청 민원실 및 읍면동 비치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8/08/07 [09:24]

충주시, “양우산으로 폭염 피해 예방하세요”

양우산 800개 시청 민원실 및 읍면동 비치

충주신문 | 입력 : 2018/08/07 [09:24]


충주시가 폭염과 열대야 등 고온현상이 지속되는 가운데 시민들의 폭염 및 자외선 피해 예방을 위해 범시민 양우산 쓰기 운동을 전개한다.

 

행정안전부에서는 폭염 상황 시에는 외출을 자제하되, 부득이하게 외출 시에는 헐렁하고 밝은 색의 옷을 입고 햇볕 차단을 위한 양우산·모자 착용을 권하고 있다.

 

양우산은 여성들의 전유물로만 인식되고 있지만, 최근 양우산의 뛰어난 체온 조절 기능과 함께 자외선 차단으로 탈모방지에도 효과가 크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남성들의 양우산 이용도 점차 늘어나는 추세이다.

 

양우산은 우리 몸 전체를 자외선으로부터 차단(자외선 차단율 90% 이상)해 체감온도를 3~7℃까지 낮춰준다.

 

흰색보다 검은색이 효과가 좋은데, 흰색은 지열을 반사해 양산을 쓴 사람에게 전달하는 반면 검은색은 지열을 흡수해 양우산 밑 온도를 낮춰주기 때문이다.

 

이에 시가 시민들의 건강을 위해 양우산 쓰기 운동에 나서기로 한 것이다.

 

이를 위해 시는 8백여 개의 검은색 양우산을 제작해 8월 3일부터 시청 민원실과 25개 읍면동에 비치했다.

 

비치된 양우산은 시민 누구나 자유롭게 이용 후 가까운 읍면동 등에 반납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시 관계자는 “시청 직원들부터 출장 시 양우산을 사용하는 등 범시민 양우산 쓰기 운동을 적극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면서, “폭염이 끝나는 8월말까지 시민들의 건강한 여름나기를 위해 폭염예방수칙 등 홍보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충주 연수동체육회, 희망나눔 이웃사랑 성금 200만원 전달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