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호암동 우미린아파트 입주예정 주민들, 이웃 간 정 나눠

건설현장 근로자 위해 성금 모아 아이스크림 선물

홍주표 기자 | 기사입력 2018/08/09 [16:11]

충주 호암동 우미린아파트 입주예정 주민들, 이웃 간 정 나눠

건설현장 근로자 위해 성금 모아 아이스크림 선물

홍주표 기자 | 입력 : 2018/08/09 [16:11]


역대 최악의 폭염이 지속되는 가운데 충주시 호암동에 짓고 있는 우미린아파트(2019년 8월 입주 예정) 입주예정자협의회(회장 서해원)가 건설현장에서 무더위에 고생하는 근로자들을 위해 성금을 모아 아이스크림을 구입·전달해 훈훈한 이웃의 정을 느끼게 하고 있다.

 

입주예정자협의회는 근로자들의 더위를 조금이나마 덜어주자는 뜻을 회원들에게 전달해 200만 원의 성금을 모아 7월 30일 1차로 1020개의 아이스크림을 우미건설 현장사무실(소장 장경택)을 방문해 전달했다.

 

협의회는 8월 한 달 동안 매주 한 번씩 4회에 걸쳐 총 5000개의 아이스크림을 전달할 계획이다.

 

협의회는 특히 중국인 및 조선족 건설노동자가 많은 만큼, 이들을 배려해 현장에 붙인 안내판에 ‘아이스크림 먹고 힘내세요’라는 한글과 함께 중국어로도 해당 문구를 병기해 외국인노동자에 대한 배려도 아끼지 않았다.

 

입주예정자 김진호(52)씨는 “연일 푹푹찌는 무더위에 건설 현장에서 일하는 근로자들을 생각하면 감사의 마음이 저절로 생긴다”면서 “아이스크림 하나라도 전달하는 이 뜻 깊은 자리에 동참하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충주우미린 18/10/01 [09:27] 수정 삭제  
  충주우미린 입주예정자 카페 주소입니다. 관신있으신분들은 가입해서 많은정보 얻어가세요~ cafe.naver.com/cjhoamlynn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충주 연수동체육회, 희망나눔 이웃사랑 성금 200만원 전달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