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용산·지현·호암직동, 맞춤형 복지 공동 홍보 실시

휴대용 선풍기 300개 및 냄비받침 800개 제작 홍보활동

홍주표 기자 | 기사입력 2018/08/23 [13:43]

충주 용산·지현·호암직동, 맞춤형 복지 공동 홍보 실시

휴대용 선풍기 300개 및 냄비받침 800개 제작 홍보활동

홍주표 기자 | 입력 : 2018/08/23 [13:43]

 

 

충주시 용산동과 지현동, 호암직동 3개 동이 휴대용 선풍기와 냄비받침을 활용해 맞춤형 복지를 홍보하고 있다.

 

이들 3개 동은 올해 충주시의 ‘읍면동 찾아가는 복지’ 조직개편에 따라 용산동을 중심동으로 한 권역으로 편성됐다.

 

이에 3개 동은 도움이 필요한 자나 후원자가 기다리기 전에 먼저 찾아간다는 방침으로 효율적인 복지사각지대 발굴, 찾아가는 복지상담, 통합사례관리 추진을 위해 지난 5월 권역 맞춤형 복지 추진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을 맺은 3개 동은 업무담당자 간담회를 통해 복지사각지대와 후원자 발굴을 위한 홍보방안을 논의했다.

 

업무담당자들은 유례없는 폭염이 지속돼 많은 사람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만큼, 폭염피해도 예방하며 찾아가는 복지서비스도 홍보할 수 있도록 휴대용 선풍기와 집안에서 누구나 사용할 수 있는 냄비받침을 제작해 활용키로 의견을 모았다.

 

3개 동은 최근 찾아가는 복지상담 전화번호가 기재된 휴대용 선풍기 300개와 냄비받침 800개를 제작해 주민센터 방문객 등에게 배부하고 있다.

 

특히 냄비받침에는 ‘힘드신가요? 주변에 어려운 이웃이 있나요? 후원 방법을 모르시나요? 망설이지 말고 연락주세요’란 문구와 함께 주민센터 연락처를 기재해 누구나 쉽게 연락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충주 수안보면 새마을협의회, 명절 손님맞이 하천 청결활동 실시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