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작가미술장터사업’, 9월 6~10일 충주서 개최

수준 높은 미술작품 손쉽게 감상하고 직접 구입

홍주표 기자 | 기사입력 2018/08/30 [15:56]

‘2018 작가미술장터사업’, 9월 6~10일 충주서 개최

수준 높은 미술작품 손쉽게 감상하고 직접 구입

홍주표 기자 | 입력 : 2018/08/30 [15:56]

수준 높은 미술작품들을 손쉽게 감상하고 직접 구입할 수 있는 작가장터가 충주에서 열린다.

 

㈜미하라(대표 홍성미)는 9월 6일부터 10일까지 충주문화회관 전시실에서 ‘2018 작가미술장터사업’을 개최한다.

 

‘예술하라-함께하는 예술보고서’라는 주제로 문화체육관광부와 예술경영지원센터의 공모에 선정돼 열리는 이 전시회는 3만 원에서 200만 원까지 저렴한 가격에 수수료 없이 작품 직거래가 이뤄지고 가상경매 등의 프로그램이 추진되는 전시회 겸 아트페어다.

 

충주 출신 홍성미 대표가 충주지역 작가와 서울에서 활동하는 작가들의 공동전시를 통해 작가들 간 자연스런 예술만남을 이끌어내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전시회는 122명의 작가들이 참여했으며, 무려 600여 점의 작품이 전시돼 지역 관람객들에게 아주 특별한 작품감상 기회를 제공하게 된다.

 

미술시장의 여러 장벽 때문에 힘겨웠던 작가들은 이번 전시회를 통해 대중들과 손쉽게 만날 수 있고 미술에 관심을 갖고 있으면서도 접근이 어려웠던 일반 관람객들은 지역에서 쉽고 편하게 수준급의 미술작품을 감상하고 구입할 수 있다.

 

특히 전시 외에도 ‘콜랙 앤 셀’, ‘예술 모하니’ 등 아트페어 참여대상들의 욕구를 채워줄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콜랙 앤 셀’은 현직 미술전문가의 설명과 함께 가상화폐 ‘하라’로 작품을 구입해 보는 시민참여형 가상 경매프로그램이다.

 

‘예술 모하니’는 자녀의 미술교육과 체험활동에 관심 있는 가족을 대상으로 하는 프로그램으로, 미술전문가의 친절한 설명을 들으며 함께 미술작품을 감상하는 투어와 스스로 느낀 것을 바탕으로 간단한 창작물을 만들어보는 체험 프로그램이다.

 

이번 행사의 오프닝 행사는 9월 6일 충주시문화회관에서 ‘좋은 컬렉터, 컬렉션이란’을 주제로 전문가 특강과 퍼포먼스 등으로 마련된다.

 

한편 ‘예술하라-함께하는 예술보고서’는 예술을 애호하는 가족과 연인, 친구, 지역시민 누구나 관람 및 작품 구입이 가능하며, 행사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artmehara)에서 확인할 수 있다.

 

홍성미 대표는 “이번 전시회는 예술을 둘러싼 건강한 네트워킹 형성을 위해 마련됐다”며 “지역민들에게는 내 고장 작가에 대한 이해와 애정을 더 키울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충주 연수동체육회, 희망나눔 이웃사랑 성금 200만원 전달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