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치매극복의 날 기념행사 성황리 마무리

3천여 명 참여 치매극복 공감대 형성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8/09/03 [09:59]

충주, 치매극복의 날 기념행사 성황리 마무리

3천여 명 참여 치매극복 공감대 형성

충주신문 | 입력 : 2018/09/03 [09:59]

 

 

치매극복의 날 기념행사가 9월 1일 충주세계무술공원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충주시와 충청북도광역치매센터가 주최한 이번 행사는 치매극복의 날(9.21)을 앞두고 치매극복을 위한 도민 공감대를 확산시키기 위해 마련됐다.

 



‘치매愛 희망드림’을 주제로 열린 이날 행사는 충북도내 14개 보건소 치매안심센터와 유관기관, 단체, 도민 등 3천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1부 기념식과 2부 치매극복 걷기행사로 진행됐다.

 

1부 기념식은 치매인식 개선을 위해 노력한 도민 및 관련기관 종사자 등에 대한 표창과 치매인식 개선 공모전 시상, 충주시 치매파트너의 치매극복을 위한 퍼포먼스 등이 펼쳐졌다.

 

2부에서는 참석자들이 세계무술공원 산책로 1.5km 구간을 함께 걸으며 치매예방 실천을 다짐했다.

 

이날 부대행사로 치매극복 및 일상이 담긴 시화전과 인지재활 작품 전시회도 열렸다.

 

또한 충북도립노인전문병원, 국민건강보험공단, 세명대학교한방병원, 대한노인회 등 21개 유관기관은 치매상담 및 검사, 치매VR 체험, 치매관련 서비스 안내, 인지재활체험 등의 서비스를 제공했다.

 

안기숙 충주시 보건소장은 “치매는 남의 일이 아닌 나의 일, 우리 이웃의 일로 이를 극복하기 위해서 지역사회의 관심과 배려가 무엇보다도 필요하다”며 “치매 국가책임제 시행으로 충북도내에는 14개 치매안심센터가 운영되고 있는 만큼 적극적으로 이용해 치매극보에 도움을 받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치매극복의 날은 가족과 사회의 치매환자 돌봄을 새롭게 인식하는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세계보건기구(WHO)와 국제알츠하이머병협회(ADI)가 1995년 지정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충주, ‘수능 대박’ 후배들의 응원!
1/9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