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추석 앞두고 ‘고향 쌀 팔아주기’ 운동 전개

9월 20일까지 기업체·유관기관·단체 등과 유기적 협조

홍주표 기자 | 기사입력 2018/09/06 [10:22]

충주시, 추석 앞두고 ‘고향 쌀 팔아주기’ 운동 전개

9월 20일까지 기업체·유관기관·단체 등과 유기적 협조

홍주표 기자 | 입력 : 2018/09/06 [10:22]

▲ 미소진쌀     © 충주신문


충주시가 추석 명절을 맞아 ‘고향 쌀 팔아주기’ 운동에 나섰다.

 

시는 지역에서 생산된 쌀의 소비촉진과 판로 확대로 농민들의 어려움을 분담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올해 생산된 햅쌀과 2017년산 쌀이 판매된다.

 

햅쌀은 금영, 2017년산은 추청·찹쌀현미·저온방아쌀·청풍흑찰이 준비됐다.

 

시는 9월 20일까지 기업체, 유관기관, 단체 등과 유기적인 협조로 훈훈한 인정이 넘치는 명절분위기를 조성할 계획이다.

 

아울러 공무원 및 농협직원을 대상으로 고향쌀 선물하기, 사회복지시설 등 소외계층 위문 시 고향쌀 전달을 유도키로 했다.

 

시 관계자는 “고향쌀 팔아주기는 지역 농민들의 어려움을 함께하며 이웃사랑을 실천할 수 있어 일석이조의 효과가 있는 만큼, 시민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충주, ‘수능 대박’ 후배들의 응원!
1/9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