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청 민원실, 배려와 소통의 문화공간으로 변모

캘리그라피봉사단 재능기부로 민원실 내 미니 갤러리 조성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8/09/10 [14:48]

충주시청 민원실, 배려와 소통의 문화공간으로 변모

캘리그라피봉사단 재능기부로 민원실 내 미니 갤러리 조성

충주신문 | 입력 : 2018/09/10 [14:48]

 

 

충주시청 종합민원실이 시민 간 배려와 소통의 문화공간으로 변모했다.

 

충주시는 민원업무를 위해 종합민원실을 찾은 사회적 약자에 대한 배려와 소통을 위해 최근 민원실 한켠에 미니 갤러리를 조성했다.

 

이곳에는 전신마비 장애를 가진 이대우 시인의 ‘눈물이었습니다’, ‘어머니’ 등 따뜻한 글귀로 채워진 캘리그라피 작품 30여 점이 전시되고 있다.

 

이들 작품은 충주시 캘리그라피봉사단(회장 박보경)의 재능기부로 채워졌다.

 

시는 봉사단과 협조해 미니 갤러리의 작품을 두 달 주기로 교체 할 계획이다.

 

한편, 시는 ‘행복한 배려 창구’를 마련해 사회적 약자인 임산부, 중증장애인, 거동불편 어르신 등이 종합민원실을 방문할 경우 대기시간 없이 에서 우선적으로 처리해 주고 있다.

 

또한 1일 방문 상담 창구 등도 운영하는 등 시민편의 민원행정서비스에 최선을 다 하고 있다.

 

이 같은 노력으로 2017년 충주시는 민원서비스 종합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바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충주 수안보면 새마을협의회, 명절 손님맞이 하천 청결활동 실시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