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용산동, 수해 주민에 따뜻한 ‘희망 선물’

찾아가는 복지서비스로 신속한 수해가구 지원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8/09/10 [14:55]

충주 용산동, 수해 주민에 따뜻한 ‘희망 선물’

찾아가는 복지서비스로 신속한 수해가구 지원

충주신문 | 입력 : 2018/09/10 [14:55]

 

 

충주시 용산동이 적극적인 찾아가는 복지업무 추진으로 수해피해를 입은 주민이 재기할 수 있도록 지원해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용산동에 거주하는 A씨는 9월 3일과 4일 사이에 충주지역에 내린 집중호우로 집에 토사가 밀려들고 침수되는 피해를 입었다.

 

A씨의 피해는 당시 폭우 후 취약계층의 안부를 살피기 위해 가정 방문에 나선 동 맞춤형복지팀 직원들에 의해 발견됐다.

 

A씨는 공적복지 혜택을 받는 복지대상자는 아니었으나, 5가족이 힘겹게 살아가고 있었다.

 

맞춤형복지팀 직원들은 신속히 동에 A씨의 피해사실을 알렸으며, 동에서는 긴급히 장비를 투입해 밀려든 토사를 제거했다.

 

또한 시 복지정책과 및 적십자사를 연계해 재해구호물품과 응급구호세트도 지원하고, 시 희망복지지원단을 통해 생활개선비도 지원했다.

 

동 맞춤형복지팀은 앞으로 A씨를 통합사례대상자로 추천해 위기상황을 잘 극복해 나갈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한편, 수해를 입은 A씨는 “갑작스러운 수해로 어려움이 많았는데 동에서 신속하게 도움을 줘 희망을 찾을 수 있게 됐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충주, ‘수능 대박’ 후배들의 응원!
1/9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