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금릉초·남산초·중앙탑초에 ‘바닥놀이판’ 설치

안전한 야외 놀이공간 역할, 호기심과 상상력 자극

홍주표 기자 | 기사입력 2018/10/02 [14:38]

충주 금릉초·남산초·중앙탑초에 ‘바닥놀이판’ 설치

안전한 야외 놀이공간 역할, 호기심과 상상력 자극

홍주표 기자 | 입력 : 2018/10/02 [14:38]

 

 

아동친화도시 충주에 아이들의 놀거리를 보장하는 바닥놀이판이 설치됐다.

 

충주시에 따르면 유니세프 한국위원회(사무총장 이기철)의 협력과 ㈜아스팔트아트(대표 조용진) 후원으로 지역 내 초등학교 3곳에 ‘유니세프 맘껏 바닥놀이판’을 설치하게 됐다.

 

유니세프 맘껏 바닥놀이판은 평평한 바닥면에 사방치기 형태의 그림을 그려 넣거나 시트지를 붙여 아이들이 자연스럽게 그림을 보고 뛰어놀 수 있도록 만들어진 시설이다.

 

후원을 해준 ㈜아스팔트아트는 관련 분야 디자인 및 기술 특허를 보유하고 있으며, 그동안 유니세프 한국위원회와 파트너십 활동을 통해 아이들에게 안전한 놀이공간을 제공하고 있다.

 

이번에 바닥놀이판이 설치된 학교는 금릉초, 남산초, 중앙탑초 등 3개교다.

 

충주교육지원청의 추천과 각 학교 조 속에 놀이 디자인과 설치장소가 최종 결정됐다.

 

김복연 시 아동친화드림팀장은 “도시화·저출산·IT기술의 발달 등으로 아이들의 야외활동이 부족한 가운데 바닥놀이판이 안전한 야외 놀이공간의 역할을 하고, 호기심과 상상력을 자극하는 등 아이들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충주시는 2019년에 자체 사업비를 들여 관내 공원과 다중이용 광장 등 10여 곳에 바닥놀이판을 추가로 설치할 계획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충주 중앙탑 새마을협, 경로행사 후원금 기탁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