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평생월급 프로젝트’ 교육 실시

희망·내일키움통장 가입자 336명 자립역량 강화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8/11/05 [10:18]

충주시, ‘평생월급 프로젝트’ 교육 실시

희망·내일키움통장 가입자 336명 자립역량 강화

충주신문 | 입력 : 2018/11/05 [10:18]

 

 

충주시는 11월 3일 시청 탄금홀에서 희망내일키움 통장 가입자 등 336명을 대상으로 자립역량 강화 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교육은 국민연금관리공단청주지사 천경지 대리를 초빙해 ‘평생월급 프로젝트’를 주제로 강의를 펼쳤다.

 

자립·자활 의지를 다지도록 해 빈곤에서 벗어나도록 돕는 것이 목적이다. 희망·내일키움 통장은 일하는 국민기초생활보장 수급자, 차상위 계층, 자활사업 참여자가 가입 대상이다.

 

교육을 받은 한 참석자는 “유익한 정보를 알려줘 살아가는데 도움이 많이 될 것 같다”며 소감을 전했다.

 

우경제 복지정책과장은 “이번 교육에 이어 앞으로도 다양한 주제의 교육을 마련해 통장가입자들의 계획적 자산관리와 신규가입자 모집홍보 및 유지를 통해 안정적 자활자립에 도움이 되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통장사업은 생계·의료수급자 및 차상위계층이 가입할 수 있는 희망키움통장Ⅰ·Ⅱ와 자활사업 참여자가 가입할 수 있는 내일키움통장 등 4종류가 있다.

 

가입자들이 매월 정해진 날짜에 일정 금액을 저축하면 국가에서 장려금을 지급 해 만기 후 자립 기반 목돈을 마련할 수 있다.

 

가입자들은 3년간 4회에 걸친 소정의 교육을 이수하게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충주 연수동체육회, 희망나눔 이웃사랑 성금 200만원 전달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