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보건소, 수두·유행성이하선염 감염병 예방 당부

예방 접종, 개인위생 철저, 의심 증상시 의료기관 진료 등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8/12/03 [09:27]

충주시보건소, 수두·유행성이하선염 감염병 예방 당부

예방 접종, 개인위생 철저, 의심 증상시 의료기관 진료 등

충주신문 | 입력 : 2018/12/03 [09:27]

 

충주시보건소는 수두‧유행성이하선염 발생이 증가함에 따라 감염병 예방에 대한 시민의 협조를 부탁했다.

 

시 보건소에 따르면, 2018년 11월 현재 충주시 수두 및 유행성이하선염 발생율을 보면, 전년대비 수두는 120%, 유행성이하선염은 133% 증가했다.

 

수두와 유행성이하선염은 환자가 기침 할 때 분비되는 침방울(비말), 콧물 등을 통해 전파되는 감염병이다.

 

주로 영‧유아나 초등학교 저학년 어린이에게서 발생률이 높고 매년 4월∼6월과 10월∼이듬해 1월 사이 발생이 증가한다.

 

수두·유행성이하선염은 예방접종을 제때 완료하면 발병을 사전에 막을 수 있고, 만일 감염되더라도 가볍게 앓고 지나가 합병증을 예방할 수 있다.

 

생후 12~15개월 사이에 수두와 MMR(홍역/유행성이하선염/풍진) 백신 접종과 만 4~6세에 MMR 2차 백신 접종을 실시하고, 접종 여부를 모르는 경우 예방접종 기록을 확인해야 한다.

 

예방접종 기록과 지정 의료기관 현황은 예방접종 도우미(https://nip.cdc.go.kr) 홈페이지와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명칭: 질병관리본부 예방접종도우미)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특히, 보육시설, 학교 등에서 발생이 많으므로 집단 환자 발생 시 추가 확산을 막기 위해 발생 상황을 충주시보건소(☎ 043-850-3431)에 즉시 알려야 한다.

 

시 보건소 관계자는 “단체생활을 할 때는 한 명만 감염병에 걸려도 집단 유행으로 번질 수있다”며, 확산 방지를 위해 단체생활 감염병예방수칙을 실천하고 적기에 예방접종을 완료할 것을 강조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충주 연수동체육회, 희망나눔 이웃사랑 성금 200만원 전달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