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보건소, ‘에이즈 바로 알기’ 예방 캠페인 전개

제31회 세계 에이즈의 날 맞아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8/12/03 [09:47]

충주시보건소, ‘에이즈 바로 알기’ 예방 캠페인 전개

제31회 세계 에이즈의 날 맞아

충주신문 | 입력 : 2018/12/03 [09:47]

 

 

충주시보건소는 제31회 세계 에이즈의 날을 맞아 11월 30일 충주공용버스터미널에서 에이즈 바르게 알기 캠페인을 벌였다.

 

이날 행사는 감염인에 대한 시민들의 편견과 차별을 해소하고자 시민, 지역단체 등 3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에이즈, 백번의 검색보다 한번의 검사!’라는 주제로 캠페인을 펼쳤다.

 

또 에이즈 관련 판넬전시, 홍보물 배부, 익명·무료검사 알리기 등을 추진하는 한편 보건소에서 제공하는 각종 보건사업에 대한 홍보도 했다.

 

시 보건소에 따르면 에이즈는 감염인과의 악수나 포옹, 기침이나 재채기, 화장실과 목욕탕 공동사용, 벌레물림 등 일상생활에서는 감염되지 않는다.

 

특히, 에이즈는 다른 질병과는 달리 확실한 감염경로가 있어 확실히 알고 대처한다면 예방할 수 있는 질병으로, 올바른 콘돔사용과 건전한 성생활을 해야 한다.

 

또한, 고혈압과 당뇨병처럼 꾸준히 치료하면 정상적인 생활이 가능한 만성질환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에이즈는 자발적인 검진을 통한 조기발견이 중요하다”며 “에이즈에 대한 무료 검진을 지속적으로 추진하는 등 에이즈 예방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충주 연수동체육회, 희망나눔 이웃사랑 성금 200만원 전달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