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민간․가정․공공형 어린이집, 소아암환자 돕기 ‘한마음 한뜻’

소아암 환자돕기 바자회 수익금 600만원 전액 기탁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8/12/20 [17:24]

충주 민간․가정․공공형 어린이집, 소아암환자 돕기 ‘한마음 한뜻’

소아암 환자돕기 바자회 수익금 600만원 전액 기탁

충주신문 | 입력 : 2018/12/20 [17:24]

 

▲ 왼쪽부터 안윤미 가정어린이집 분과장, 최금희 공공형어린이집 분과장, 박연아 민가공어린이집 대표, 조길형 충주시장, 전인문 충주시어린이집 연합회장, 염영주 민간어린이집 분과장     © 충주신문

 

충주시 민간․가정․공공형 어린이집 분과(이하 민가공 어린이집)는 소아암환자 돕기 바자회에서 얻은 판매 수익금 600만 원 전액을 12월 20일 충주시에 기탁했다

 

민간ㆍ가정ㆍ공공형 어린이집 87개소가 소속된 민가공어린이집은 10여 년 전부터 매년 소아암환자 돕기 바자회를 개최하고, 그 수익금은 소아암환자 돕기에 사용하고 있다.

 

이번 성금은 지난 9월 29일 금릉소공원에서 다양한 먹을거리와 물품을 판매해 모은 수익금으로, 지역에 거주하는 소아암 환자가족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박연아 분과회장은 “사랑과 정성으로 모은 성금이 암이라는 아픔을 가진 아이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아이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을 갖겠다”고 말했다.

 

충주시에는 18세 미만 소아암 환자가 10여 명이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조길형 충주시장, 제58회 충북도민체전 선수단 격려
1/5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