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2019년 1월부터 결식아동급식 지원 단가 인상

4,000원→ 5,000원 인상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9/01/01 [15:37]

충주시, 2019년 1월부터 결식아동급식 지원 단가 인상

4,000원→ 5,000원 인상

충주신문 | 입력 : 2019/01/01 [15:37]

 

충주시는 올해 1월부터 결식아동급식지원 단가를 4,000원에서 5,000원으로 인상해 보다 든든한 한 끼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아동급식은 만 18세 미만 결식이 우려되는 수급자가구, 한부모가구 등 저소득 아동에게 제공되며 급식카드(꿈자람카드)를 아동급식가맹점에서 사용하거나 지역아동센터를 이용하는 방법이 있다.

 

꿈자람카드는 결식우려아동의 상황에 따라 연중 매일 학기 중 토‧공휴일, 방학 중 기간을 구분해 매월 충전된다.

 

기존 아동급식 대상자는 추가 신청 없이 인상된 단가가 적용되며, 신규 신청이나 카드 재발급은 관할 주소지 행정복지센터에 문의하면 된다.

 

김복연 여성청소년과 팀장은 “이번 급식단가 인상으로 든든하고 균형 잡힌 급식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며 “앞으로도 아동의 건강한 성장이 아동복지의 기본인 만큼 꾸준히 관심을 기울이며 개선해 나갈 예정이다”고 전했다.

 

충주시 아동급식 가맹점은 총 238곳으로 일반음식점, 편의점, 마트 등이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충주, 2019 기해년 해맞이 행사
1/5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