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대림산 ‘봉수대’ 충북도 문화재 지정

기념물 제168호로 지정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9/02/07 [11:30]

충주 대림산 ‘봉수대’ 충북도 문화재 지정

기념물 제168호로 지정

충주신문 | 입력 : 2019/02/07 [11:30]

 

▲ 대림산 봉수대 발굴모습     © 충주신문

 

충주시 대림산에 위치한 봉수대가 충청북도 문화재로 지정됐다.

 

충주시는 살미면과 직동 일원에 위치한 ‘충주 대림산 봉수(忠州 大林山 烽燧)'가 도 기념물 제168호로 지정됐다고 2월 1일 밝혔다.

 

대림산 정상에 위치한 봉수대는 2017년 발굴조사 결과 봉수대의 흔적이 남아있어 지정을 추진하게 됐다.

 

봉수대는 과거 중요한 통신수단으로 낯에는 연기, 밤에는 불로 신호를 주고 받던 관방(關防)시설이다.

 

대림산은 충주의 진산(鎭山)으로 고려시대 몽고군과 70일간 싸워 물리친 곳으로 알려져 있으며 대림산을 둘러싸고 있는 산성은 1999년 도 기념물 110호로 지정‧관리되고 있다.

 

시 관계자는 “대림산 봉수 문화재 지정을 계기로 봉수대 복원과 대림산성 정비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충주시 봉방동 무학경로당노인회, 충주천변 청결활동 실시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