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사과빵’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간편 먹거리 인기

충주․ 주암 고속도로 휴게소 등 2곳에 입점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9/02/18 [14:00]

‘충주사과빵’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간편 먹거리 인기

충주․ 주암 고속도로 휴게소 등 2곳에 입점

충주신문 | 입력 : 2019/02/18 [14:00]

 

 

‘충주사과빵’이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인기를 끌며 농가소득증대는 물론 충주시 대표 관광상품으로 주목받고 있다.

 

충주시농업기술센터와 농업회사법인 ㈜페트라가 공동 개발해 상품화한 충주사과빵은 공동 상표출원을 마치고 2016년 8월부터 본격적인 판로에 나섰다.

 

2018년 11월 충주휴게소(중부내륙고속도로 창원방향)에 1호 매장을 입점했으며, 이어 전남 주암휴게소(호남고속도로 순천방향)에 2호 매장을 오픈했다.

 

시는 지난 설 명절 연휴기간 동안 2000만 원의 판매성과를 올렸다고 밝혔다.

 

사과빵은 충주 특산물인 사과와 쌀가루를 이용해 한입에 먹기 좋게 만들어 휴게소를 찾는 이용객의 간단한 먹거리로 인기를 끌고 있다.

 

수안보상록호텔, 수안보 서울시공무원연수원, 수안보휴게소 등 충주지역 3곳의 카페에서도 상시 판매되고 있다.

 

시는 앞으로도 전국 고속도로휴게소 등을 대상으로 입점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충주시농업기술센터 이석세 농업활력과장은 “사과빵 외에도 다양한 농특산물 가공상품을 개발․보급해 농가소득증대에 기여할 것”이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홍보마케팅 지원으로 휴게소를 비롯한 다양한 판로처 확보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충주시 문화동 새마을협의회, 호암지 가꾸기 앞장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