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토요 다문화 이중언어교실’ 운영

중국 · 베트남 다문화가정 자녀 40명 대상 다문화 인식개선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9/05/07 [09:57]

충주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토요 다문화 이중언어교실’ 운영

중국 · 베트남 다문화가정 자녀 40명 대상 다문화 인식개선

충주신문 | 입력 : 2019/05/07 [09:57]

 

 

충주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심재석)는 5월부터 초등학교 다문화학생을 대상으로 어버이 나라 언어를 익힐 수 있도록‘토요다문화 이중언어교실’을 개설해 운영중이다.

 

이 프로그램은 다문화가정의 자녀와 일반 가정의 자녀가 서로 이해하고 어울릴 수 있도록 소통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한국수자원공사 충주권관리단 후원으로 진행하고 있다.

 

수업은 중국·베트남 다문화가정의 초등학생 자녀 40명을 대상으로 중국어, 베트남어반 두개반으로 나눠 12월까지 총 30회 과정으로 매주 토요일 오전 10시부터 12시까지 진행한다.

 

센터는 각국의 동요, 동화, 언어, 전통 등을 소개하며 중국과 베트남 다문화가정 학생의 정체성 확립을 지원하고, 일반가정 학생의 다문화에 대한 이해를 강화할 계획이다.

 

심재석 센터장은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일반학생들이 다문화를 이용하고 존중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문화 학생들이 어버이나라의 언어와 문화에 대한 이해를 높일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충주시 엄정면주민자치위원회, 원곡천 환경정화활동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