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유튜브 채널 구독자 수 1000명 돌파

솔직하고 친근한 공무원 인터뷰 콘텐츠로 인기몰이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9/05/08 [09:08]

충주시 유튜브 채널 구독자 수 1000명 돌파

솔직하고 친근한 공무원 인터뷰 콘텐츠로 인기몰이

충주신문 | 입력 : 2019/05/08 [09:08]

 

 

SNS 소통의 대표주자로 손꼽히는 충주시가 유튜브에서도 그 저력을 증명하고 있다.

 

충주시는 5월 8일 충TV(충주시공식 유튜브 채널) 구독자가 1000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4월 10일 시민과의 소통을 한층 강화하고, 충주시의 매력을 신선한 방식으로 널리 알리고자 유튜브 채널을 개설했다.

 

채널 개설 후 한 달여 동안 정기적으로 영상을 제작해 현재까지 총 6개의 영상을 공개했으며, 평균 조회 수가 2000회를 넘는 등 좋은 반응을 이끌어내고 있다.

 

주요 콘텐츠는 녹지직·시설직 등 각 직렬별 공무원들의 솔직 인터뷰로, 재미있으면서도 솔직한 내용이 시민들의 공감을 얻고 있다는 평가다.

 

특히, 충주시 SNS 담당자가 직접 출연한 인터뷰 영상은 조회 수 4000회를 상회하며 눈길을 끌었다.

 

시에서는 딱딱한 시정홍보에서 벗어나 시민에게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는 재미있는 콘텐츠를 선보인 것을 성공적인 반응의 이유로 판단하고 있다.

 

정광섭 홍보담당관은 “유튜브는 SNS 매체 중에서도 큰 영향력을 가진 만큼, 시민과 한층 가까워질 기회다”라며, “앞으로도 독특하고 재미있는 콘텐츠로 충주라는 브랜드를 적극 홍보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한국자유총연맹 성내충인동지도위원회, 반찬 나눔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