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연금 받으면 국민연금 덜 받는다?

국민연금 충주지사 | 기사입력 2019/06/13 [12:54]

개인연금 받으면 국민연금 덜 받는다?

국민연금 충주지사 | 입력 : 2019/06/13 [12:54]

 

1. 매달 국민연금과 개인연금을 내고 있는데요. 개인연금을 받으면 나중에 국민연금 받을 때 덜 준다고 하던데, 사실인가요?

 

국민연금은 개인연금을 받는 것과 상관없이 받을 수 있습니다. 매월 일정한 금액을 내고 노후에 연금으로 받는다는 원리는 같지만 국민연금은 국가가 운영하는 사회보장제도이고, 개인연금은 사적 금융기관이 운영하는 선택적 연금 상품입니다. 때문에 서로의 연금액에 영향을 주지 않습니다.

 

2. 개인연금이 국민연금보다 좋다고 하던데, 국민연금 가입해야 하나요?

 

국민연금은 노령, 장애, 사망에 대비해 사회구성원 모두가 다 같이 참여하는 사회보장이기 때문에 중도 해지가 불가능합니다. 다만, 국외 이주를 하거나 국민연금에 가입했으나 사망했을 때 유족연금을 받을 수 없는 제한적인 경우에는 납부한 보험료에 이자를 적용하여 일시금으로 돌려드리고 있습니다.

 

 

※ 국민연금과 개인연금의 3가지 차이점

 

1) 국민연금은 평생 받습니다.

 

국민연금은 연금을 받는 날부터 사망할 때까지 평생 받을 수 있습니다. 또한, 사망한 후에는 생계를 함께한 배우자, 자녀 등 유족이 유족연금을 받을 수 있습니다. 개인연금은 ‘확정기간 지급’과 ‘평생 지급’ 중 선택하여 받을 수 있으며, 사망할 경우 지정인 또는 법정 상속인에게 약정금액이 지급됩니다.

 

2) 국민연금은 과거 소득을 연금 받는 시점의 가치로 재평가합니다.

 

국민연금은 과거에 냈던 보험료를 연금을 받는 시점의 현재가치로 내가 받을 연금액을 결정합니다. 1999년도에 100만 원의 소득으로 국민연금에 가입하고 2018년도에 국민연금을 처음 받게 된다고 가정해보면, 당시의 소득을 2018년 현재 가치로 재평가한 176만 원을 기준으로 내가 받을 연금액을 결정합니다.

 

3) 국민연금은 받을 때 물가상승률을 반영합니다.

 

국민연금은 받기 시작하면 그 이후부터 매년 전국 소비자 물가상승률만큼 연금액을 증가하여 받을 수 있습니다. 실제 사례를 살펴보면 2001년 처음 노령연금을 받은 A씨는 월 619,230원을 받았었는데요. 이후 매년 물가상승률이 반영되어 연금액이 증가하였습니다. 그래서 2017년에는 약 31만 원이 올라 월 939,140원을 받을 수 있게 되었습니다. 반면, 개인연금은 처음에 약정한 금액을 기준으로 연금을 지급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조길형 충주시장, 추석 연휴 근무자 격려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