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방범용 CCTV 8자리 차량번호판 '인식 카메라 업데이트'

신규차량번호 인식시스템 업데이트로 시민 불편 해소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9/09/03 [14:33]

충주시, 방범용 CCTV 8자리 차량번호판 '인식 카메라 업데이트'

신규차량번호 인식시스템 업데이트로 시민 불편 해소

충주신문 | 입력 : 2019/09/03 [14:33]

 

 

충주시는 9월부터 승용차번호판이 기존 7자리에서 8자리로 변경됨에 따라 신규차량번호판을 인식할 수 있는 방범용CCTV 시스템을 업데이트 하며 시민들의 불편 해소에 나섰다.

 

시는 현재 1500여대 방범용 CCTV를 설치·운영하고 있으며, 시외곽 주요도로를 중심으로 29개소 46대의 차량번호 인식용 CCTV를 설치해 범죄용차량을 실시간으로 감시하고 있다.

 

심철현 정보통신과장은 “시스템 개선을 통해 향후 변경되는 차량번호를 정확히 인식함으로써 각종 범죄수사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충주시는 연간 400여 건의 수사에 필요한 CCTV 영상자료를 수사기관에 제공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각종 범죄와 관련된 사건·사고 예방 및 해결에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조길형 충주시장, 추석 연휴 근무자 격려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