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도시재생 원도심 문화행사’ 열려

북적북적 페스티벌, 스탬프 보물찾기 투어 등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9/09/03 [14:45]

충주, ‘도시재생 원도심 문화행사’ 열려

북적북적 페스티벌, 스탬프 보물찾기 투어 등

충주신문 | 입력 : 2019/09/03 [14:45]

 

 

8월 31일부터 9월 6일까지 충주시 성내성서동 및 지현동 일원에서 ‘도시재생 원도심 문화행사’가 열린다.

 

도시재생 원도심 문화행사는 쇠퇴해가는 원도심을 문화와 활력이 넘치는 공간으로 되살리기 위해 마련됐으며, 이번 행사는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과 연계하여 원도심만의 특색 있는 행사로 국내외 관광객들을 유치할 예정이다.

 

행사 홍보를 위해 충주체육관에서는 홍보부스를 운영하고 원도심 문화행사 스탬프 투어, 주민 작품 전시 등을 열어 도시재생의 의미를 알릴 계획이다.

 

홍보부스에서는 다트 게임을 진행하고 코스 주요 거점에 스탬프를 배치하여 모든 스탬프를 모아온 사람에게 선착순으로 기념품이 제공된다.

 

일부 스탬프는 보물찾기 형태로 진행되어 관광객의 호기심과 참여도를 한층 더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성내성서동에서는 ‘제4회 북적북적페스티벌’을 개최하고 통기타, 비트박스, 비보잉댄스, 마술, 비눗방울 공연 등 다양한 이벤트와 공연이 있는 문화 거리를 즐길 수 있다.

 

아울러, 지현동에서는 지역 작가들이 지역공중전화부스를 리모델링한 사진과 그림 작품을 전시하는 지역 상생 문화예술 디자인 프로젝트를 여는 등 예술작품 거리를 조성해 관광객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이날 행사를 통해 세계무예마스터십 관광객과 지역주민들의 문화 수준을 제고하고, 현지 아티스트들과 주민들이 함께 만들어가는 도시재생의 뜻 깊은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조길형 충주시장, 추석 연휴 근무자 격려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