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사회적기업 영진엘리베이터(주), 한가위 사랑 나눔 실천

장애인복지시설 ‘나눔의 집’ 방문, 쌀 10㎏/36포 지원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9/09/12 [17:05]

충주 사회적기업 영진엘리베이터(주), 한가위 사랑 나눔 실천

장애인복지시설 ‘나눔의 집’ 방문, 쌀 10㎏/36포 지원

충주신문 | 입력 : 2019/09/12 [17:05]

 

 

충주시에 소재한 영진엘리베이터㈜(대표 서영진)가 9월 5일 충주 ‘나눔의 집’을 방문해 쌀 10kg 36포(100만 원 상당)를 전달했다.

 

영진엘리베이터(주)는 승강기 유지·관리업체 최초로 사회적기업 인증을 획득했으며, 지역의 취약계층을 배려하고자 장애인, 한부모가족 등 직원 6명을 채용해 지역주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서 노력하고 있다.

 

또한 지난 3월에도 취약계층 노인에게 150만 원 상당의 미세먼지 마스크 1,000개를 기탁하는 등 사회적 약자에 대한 지원을 이어왔다.

 

서영진 대표는 “거주시설 이용 장애인들이 외로움을 느끼지 않고 풍성한 한가위를 보낼 수 있도록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 싶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를 위해 지속적으로 이웃사랑을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호암동에 위치한 나눔의 집은 중증장애인 거주시설로 1985년 설립되어 현재 80명의 중증장애인이 입소해 생활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충주시 수안보새마을협의회, 개천절 앞두고 태극기 게양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