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농업기술센터, 친환경 미생물 배양관 가동

농가 경영비 절감 효과 톡톡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9/09/22 [13:32]

충주시농업기술센터, 친환경 미생물 배양관 가동

농가 경영비 절감 효과 톡톡

충주신문 | 입력 : 2019/09/22 [13:32]

 

 

충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이석세)는 센터 내 미생물 배양관 생산시설이 본격 가동함에 따라 농가 경영비 절감 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다.

 

미생물 배양관은 농업용 및 축산용 미생물을 공급하고 있으며, 농업용 미생물의 경우에는 토양개량, 병충해 예방, 생산성 증대 및 착색, 당도를 높이는데 큰 효과가 있다.

 

축산 미생물의 경우에는 가축의 소화 흡수율을 높이며 축사 소독 및 악취 제거 등에 효과가 있어 축사 환경개선에 도움을 주고 있다.

 

시는 미생물 배양관 운영을 통해 연중 공급시스템을 구축함으로써 동절기에는 축산 농가뿐만 아니라 시설원예 농가에 공급이 가능하고 봄맞이 토양개량이나 겨울철 액비제조에도 사용할 수 있게 됐다.

 

시는 미생물 사용농가가 지속적으로 증가되면서 예년보다 30% 증가한 연간 400여톤을 공급하고 배양시설 가동을 최대로 활성화할 예정이다.

 

시에 따르면, 올해 미생물활성수(BMW) 거점 생산시설을 신축해 미생물활성수를 공급하고 있으며, 현재 친환경미생물 공급량은 전년대비 47% 증가한 391톤(7,077회)에 달한다.

 

시 관계자는 “친환경 농업기술 조기정착과 안전농산물 생산 기반 구축을 위해 농업인들의 미생물 활용도를 높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교육을 실시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시험연구 사업을 병행하여 경영비 절감을 통한 농가소득 증대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충주시 수안보새마을협의회, 개천절 앞두고 태극기 게양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