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소태면 가정마을회관 새롭게 단장했어요~”

마을주민 휴식 공간 및 대화와 만남의 장소 마련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9/09/22 [13:40]

“충주시 소태면 가정마을회관 새롭게 단장했어요~”

마을주민 휴식 공간 및 대화와 만남의 장소 마련

충주신문 | 입력 : 2019/09/22 [13:40]

 

 

충주시 소태면 야동리 가정마을 주민들의 복지수준 향상 및 소통의 장소로 활용될 마을회관이 새롭게 단장돼 준공식을 가졌다.

 

9월 20일 가정마을회(이장 노문식) 주관으로 진행된 이날 준공식에는 조길형 충주시장, 주요내빈, 마을주민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과보고 및 감사패 전달, 충주시장 격려사, 내빈축사, 테이프 커팅 등을 진행하며 성황리에 마쳤다.

 

가정마을은 그동안 마을회관이 없어 건축한 지 30여년이 넘어 노후하고 공간이 협소한 경로당을 마을회관으로 이용해 주민들이 많은 불편을 겪어왔다.

 

신축된 마을회관은 총사업비 180백만 원을 들여 대지면적 2,631㎡, 건물면적 106.16㎡의 지상 1층 규모로 지어졌으며, 지난 5월에 착공해 8월말에 준공됐다.

 

마을회관 내부는 주민회의 및 휴식 장소로 사용될 넓은 회의장과, 남녀 화장실 등 주민들이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배치돼 주민 간 화합의 장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노문식 이장은 “마을회관 준공으로 주민들의 휴식공간이 마련돼 매우 기쁘다”며, “새로 지어진 마을회관에서 마을의 대소사를 논의하고 서로 화합해 살기 좋은 마을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충주시 수안보새마을협의회, 개천절 앞두고 태극기 게양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