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농기센터 “차밥 드시고 건강과 농촌을 지키세요”

우리쌀 소비촉진과 지역식문화 발전을 위해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9/09/25 [11:36]

충주농기센터 “차밥 드시고 건강과 농촌을 지키세요”

우리쌀 소비촉진과 지역식문화 발전을 위해

충주신문 | 입력 : 2019/09/25 [11:36]

 

 

충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이석세)는 9월 23일 생활과학실습실에서 희망주부 대상으로 우리 쌀을 활용한 차밥 및 블루베리 및 오디 발효소스 교육을 추진했다.

 

‘차밥’이란 쌀에 어린 찻잎을 넣어 짓는 건강밥이며, 블루베리 및 오디 발효소스는 항산화 성분이 많아 몸에도 좋고 다양한 음식에 양념장으로 활용할 수 있다.

 

특히, 이날 교육에는 충주 미소진 쌀과 저온방아 쌀을 이용해 한층 맛과 품질을 더할 것으로 기대된다.

 

미소진 쌀은 남한강 맑은 물로 재배하여 자연 그대로의 생생한 맛을 느낄 수 있으며, 저온방아 쌀은 저온에 저장하면서 쌀이 지니고 있는 성분 소모를 줄여주어 품질이 좋은 지역의 대표 농특산품이다.

 

 

교육에 참가한 교육생은 “이날 교육을 통해 찻 잎을 활용한 밥 짓는 방법을 처음 알게 되었는데 앞으로 가족들을 위해 맛도 잡고 건강도 잡는 차밥을 꼭 만들어 먹어야겠다”고 말했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쌀 소비가 뜸해지고 즉석 밥이 인기 있는 요즘, 찻잎을 활용한 차밥 교육으로 우리 쌀 소비가 활발해지길 기대하며, 가정에서 특색 있는 차밥을 만들어 건강한 가족 식문화에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충주시 수안보새마을협의회, 개천절 앞두고 태극기 게양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