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국대 LINC+사업단–교통대 LINC+사업단, ‘우호 교류’ 협약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9/09/29 [10:50]

건국대 LINC+사업단–교통대 LINC+사업단, ‘우호 교류’ 협약

충주신문 | 입력 : 2019/09/29 [10:50]

 

 

건국대 글로컬캠퍼스 LINC+사업단(단장 노영희)과 국립한국교통대 LINC+사업단(단장 전문수)은 9월 26일 건국대 글로컬캠퍼스 Start-up Space에서 양 대학간 친선과 우호, 지역발전 공동 협력을 위한 ‘우호 교류’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에서 건국대 글로컬캠퍼스 LINC+사업단과 국립한국교통대학교 LINC+사업단 관계자는 협약 체결을 마치고 공유할 수 있는 의제를 제시하고 앞으로 성공적인 발전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모색함에 뜻을 모았다.

 

건국대 글로컬캠퍼스 LINC+사업단 노영희 단장은 “같은 지역에서 LINC+사업을 함께 진행할 수 있어 경쟁과 협력이 동시에 이뤄 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서로 발전할 수 있는 시너지효과를 만들어 낼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국립한국교통대학교 LINC+사업단 전문수 단장은 “LINC+사업에 진입하게 되어 공학분야에 강점 있는 분야를 살려 지역을 위한 프로그램을 진행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하겠다”고 밝혀 참가자들의 적극적인 지지를 얻기도 했다.

 

앞으로 건국대 글로컬캠퍼스 LINC+사업단과 국립한국교통대학교 LINC+사업단은 충주시 발전을 위한 공유형 프로그램을 개발 운영해 지역을 살리기 위한 노력을 약속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충주시 수안보새마을협의회, 개천절 앞두고 태극기 게양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