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농기센터, 고구마 무균묘로 명품화 발걸음 내딛어

무균묘 현장실증 시험 평가회 및 기계화 정식 시연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9/10/30 [15:09]

충주농기센터, 고구마 무균묘로 명품화 발걸음 내딛어

무균묘 현장실증 시험 평가회 및 기계화 정식 시연

충주신문 | 입력 : 2019/10/30 [15:09]

 

 

충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이석세)는 10월 30일 충주 고구마 브랜드화 사업의 일환으로 ‘무균묘 현장실증 시험 평가회’ 및 ‘기계화 정식 시연회’를 개최했다.

 

이번 평가회에서는 지역 내 고구마 농가를 대상으로 무균묘 현장실증포의 생육, 상품성, 수량 등을 평가했으며 노력절감을 위한 정식 기계화 시연도 이뤄졌다.

 

센터는 지난 2018년부터 고구마 무균묘를 활용한 농가 종저(씨고구마) 자가생산체계 구축을 위해 시험연구를 추진해 왔다.

 

고구마 재배농가 무병묘 갱신 주기를 3년으로 확립했으며, 노동력과 생산비 절감을 위한 고구마 플러그묘 재식 기계화 실험을 진행해왔다.

 

정식 기계화 시연은 기존 채소 정식기를 보완하여 활용되며 이를 통해 고구마 무병묘 기계화 가능 여부를 확인하고 문제점 및 해결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또한 본격적인 공급 및 기계화 정식 보급에 앞서 설문조사를 통해 농업현장의 의견을 수렴해 그 결과를 현장에 반영할 계획이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고구마 무균묘 공급과 기계화 정식 기술을 통해고구마 상품성 증대 및 농가들의 노동력 절감 등 충주 고구마 브랜드화 전략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충주시 위생단체협의회, 불우이웃돕기성금 쾌척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