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이엠텍·위더스, 107억원 규모 투자협약

승강기충격흡수장치 생산 기업체 ㈜이엠텍, 전자부품 생산기업 ㈜위더스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9/11/04 [19:39]

충주시·이엠텍·위더스, 107억원 규모 투자협약

승강기충격흡수장치 생산 기업체 ㈜이엠텍, 전자부품 생산기업 ㈜위더스

충주신문 | 입력 : 2019/11/04 [19:39]

 

▲ (주)이엠텍 장도영 대표(왼쪽 여섯 번째)와 (주)위더스 권금녀 대표(왼쪽 여덟 번째)가 조길형 충주시장(가운데)과 투자협약을 체결한 뒤 내빈들과 기념촬영했다     © 충주신문

 

중부내륙권 신산업도시를 표방한 충주시의 기업유치가 계속되고 있다.

 

충청북도와 충주시는 10월 31일 충주시청 중앙탑회의실에서 ㈜이엠텍과 ㈜위더스 2개 기업과 고용인원 70명, 투자액 107억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이엠텍 장도영 대표이사, ㈜위더스 권금녀 대표이사를 비롯한 기업관계자들과 조길형 충주시장, 허영옥 충주시의회 의장, 서동학 충청북도의회 의원, 충주상공회의소 강성덕 회장, 충주메가폴리스 이형구 대표이사, 충주산업단지관리공단 박종헌 전무이사 등 관계기관 및 관련 공무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엠텍은 충주로 이전을 확정한 ㈜현대엘리베이터의 우수 협력사로 FLS, 비상용 사다리 등을 생산하고 있으며 2014년 승강기충격흡수장치인 완충기를 국내 최초로 자체개발 및 특허출원하여 이를 ㈜현대엘리베이터로 생산·공급하는 우량기업이다.

 

용탄동에 위치한 제5산업단지에 입주할 예정인 ㈜이엠텍은 67억원을 들여 6,393㎡ 부지에 4,475㎡규모의 공장을 2021년 3월 착공, 2022년 6월 준공을 목표로 공장을 신축하고 50명의 근로자를 채용할 계획이다.

 

㈜위더스는 충북북부지역에서 유일하게 한국장애인고용공단으로부터 장애인표준사업장으로 지정된 기업으로서 충주지역의 중증 장애인 일자리 창출과 장애인식 개선에 앞장서 온 기업이다.

 

전자부품 PCB ASS’Y를 주력 생산하고 있으며 충주메가폴리스 산업단지내 40억원을 투자하여 신축이전을 계획하고 있다.

 

5,938㎡의 부지에 1,499㎡규모의 공장을 2019년 10월에 착공하여 12월 준공을 목표로 건축을 진행 중이며 20명 신규고용을 계획하고 있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제조업이 어려운 시기에 투자를 결정해주신 기업에 감사드리며, 금번 투자가 향후 기업발전의 초석이 될 수 있도록 우리 시에서도 다양한 행정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자유총연맹 목행용탄동분회, 취약계층에 전기매트 기탁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