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관‧학 협력’ 체험관광‧지역상생 두 마리 토끼 잡자

충주시, 한국교통대 등과 협업 통한 지역상생 프로그램 운영 참여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9/11/04 [20:15]

‘민‧관‧학 협력’ 체험관광‧지역상생 두 마리 토끼 잡자

충주시, 한국교통대 등과 협업 통한 지역상생 프로그램 운영 참여

충주신문 | 입력 : 2019/11/04 [20:15]

 

 

충주시가 역점 추진하는 체험관광 프로그램이 더욱 활성화될 전망이다.

 

시는 한국교통대학교, 시설관리공단 등 지역 내 각종 기관과 기업, 학교 등과의 협업을 통해 체험관광을 활성화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는 체험관광투어 프로그램 발굴과 운영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한국교통대 지역상생협력단(단장 정주용)의 제안으로 시작되었으며, 건국대글로컬캠퍼스 링크플러스사업단, 충주시시설관리공단 등이 적극 동참하고 있다.

 

내년에는 중앙경찰학교와 각급학교 및 연수원 등으로 참여를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사업에 필요한 예산은 한국교통대 지역상생협력단과 건국대글로컬캠퍼스에서 적극 지원할 계획이며, 시에서도 최대한 행정적인 지원을 할 것이라고 전했다.

 

주도적으로 사업에 참여하는 두 개 대학교는 지역사회 공헌 기회를 마련하는 한편 소속 학생들에게 충주의 문화와 관광에 대한 인식을 넓히고 지역과 함께하는 상생의 의미를 고취시킬 수 있을 것으로 전만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현재 활발히 운영되고 있는 충주 체험관광프로그램과 관광지를 지역민들에게 널리 홍보함으로써 체험관광도시로서의 입지를 더욱 단단히 다져나갈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며, “앞으로 각 기관이나 학교 등에서 실시하는 자체 워크숍이나, 투어행사, 대학MT, 체험학습 등을 연계하여 체험관광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도록 유도해나갈 방침이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교통대를 비롯한 협력기관들은 올해 중으로 협력프로그램 운영계획과 협업방안을 마련하고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프로그램을 운영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충주시 위생단체협의회, 불우이웃돕기성금 쾌척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