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목행용탄동에 반가운 서울 황확동 손님 찾아와

11월 2일 일손봉사 농촌체험 진행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9/11/04 [20:59]

충주시 목행용탄동에 반가운 서울 황확동 손님 찾아와

11월 2일 일손봉사 농촌체험 진행

충주신문 | 입력 : 2019/11/04 [20:59]

 

 

충주시 목행용탄동 농가에 일손을 덜어줄 반가운 손님이 찾아왔다.

 

11월 2일 목행용탄동과 자매결연을 맺은 서울시 중구 황확동에서 목행용탄동 농가를 방문했다.

 

충주시 목행용탄동과 서울시 중구 황학동은 2018년 11월 직능단체 간 교류 및 공동발전 협력을 위한 자매결연을 맺고 지금까지 인연을 이어오고 있다.

 

서울 중구 황학동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하태성) 및 직능단체장 30여명은 11월 2일 이른 아침 목행용탄동을 찾아 기관단체장 간에 상호 친목의 시간을 가진 후, 지역 내 과수농가를 방문해 사과따기 체험을 통해 일손 돕기에 나섰다.

 

또한, 봉사 후에는 충주사과를 구입하며 농가소득 증대에도 힘을 보탰으며, 충주의 자랑인 충주호 유람선을 타고 단풍이 절정인 충주호를 관광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하태성 위원장은 “가족을 맞이하듯이 기쁘게 환대해 준 목행용탄 주민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목행용탄동과 황학동 간에 다양한 교류를 이어가, 상호 발전할 수 있는 방향을 모색할 것이다”고 전했다.

 

송필범 목행용탄동장은 “서울 중구 황학동과의 우호교류를 통해 지역주민의 상생발전을 이루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에 걸친 활발한 교류를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자유총연맹 목행용탄동분회, 취약계층에 전기매트 기탁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