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보건소, ‘제32회 세계에이즈의 날’ 캠페인 펼쳐

에이즈 예방 위한 올바른 정보와 감염인에 대한 차별 없는 사회 조성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9/11/26 [16:03]

충주시보건소, ‘제32회 세계에이즈의 날’ 캠페인 펼쳐

에이즈 예방 위한 올바른 정보와 감염인에 대한 차별 없는 사회 조성

충주신문 | 입력 : 2019/11/26 [16:03]

 

 

충주시보건소는 11월 26일 충주공용버스터미널에서 ‘제32회 세계 에이즈의 날’을 맞아 에이즈 바로알기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날 캠페인은 ‘에이즈, 편견 없는 세상! 우리 모두가 만들어요’를 주제로 시민, 지역단체 등 300여명이 참여했다.

 

이날 행사장에서는 에이즈 관련 홍보판넬 및 예방물품을 활용해 에이즈 예방을 위한 검진과 치료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알리고 감염인에 대한 편견과 차별 없는 사회를 조성하는데 동참할 것을 홍보했다.

 

아울러 보건소에서 시행하는 감염병 예방, 국가 조기암 검진, 금연프로그램 등 각종 보건 사업에 대한 홍보활동도 병행하여 실시했다.

 

보건복지가족부에 따르면 에이즈의 주된 감염경로는 감염인과의 성 접촉이 99%로 가장 높은 감염률을 보였으며, HIV에 오염된 주사기 공동사용, HIV에 감염된 혈액에 의해 감염된 것 등으로 조사됐다.

 

시 보건소 관계자는 “에이즈는 효과적인 치료법이 도입돼 꾸준한 치료로 건강하게 살 수 있는 만성질환으로 자발적 검진을 통한 조기발견과 조기치료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캠페인을 통해 에이즈에 대한 편견을 없애고 감염병을 사전에 예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홍보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생활개선 충주시연합회, 직접 만든 동치미 나눔
1/5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