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건강가정지원센터, 다문화소통공간 ‘다가온' 외관에 벽화 그리기

한국교통대 사회복지학과 학생동아리 및 결혼이주여성 참여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19/12/03 [10:54]

충주시건강가정지원센터, 다문화소통공간 ‘다가온' 외관에 벽화 그리기

한국교통대 사회복지학과 학생동아리 및 결혼이주여성 참여

충주신문 | 입력 : 2019/12/03 [10:54]

 

 

충주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심재석)는 11월 28일 다문화가족 교류소통 공간인 ‘다가온’ 외관에 벽화를 그려 넣어 산뜻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벽화 그리기는 3년간 정기적으로 봉사활동을 하고 있는 한국교통대학교 사회복지학과 학생동아리 ‘사랑의 온도’학생들과 연계해 진행했으며, 벽화그리기 전문가 3명과 결혼 이주 여성 5명도 작업에 참여했다.

 

지난달 26일 밑그림 그리기를 시작으로 바탕 칠하기, 밑그림 그리기, 색 입히기 과정에 이르기까지 참가자들의 정성스런 손길을 모아 탄생한 다가온 벽화는 기존의 비어있던 공간에 활기를 불어 넣었다.

 

심재석 센터장은 “벽화 그리기 사업을 통해 주변 환경이 한층 밝아졌다”며, “이번 기회를 통해 다문화교류소통공간이 지역사회와 소통하는데 한 발짝 다가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생활개선 충주시연합회, 직접 만든 동치미 나눔
1/5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