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다중이용시설 실내공기질 특별점검

오는 3월 까지 노인․어린이 취약계층 이용시설 20개소 대상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0/01/13 [19:18]

충주시, 다중이용시설 실내공기질 특별점검

오는 3월 까지 노인․어린이 취약계층 이용시설 20개소 대상

충주신문 | 입력 : 2020/01/13 [19:18]

 

충주시는 오는 3월 31일까지 고농도 미세먼지가 가장 많이 발생하는 겨울부터 봄까지 취약계층의 건강 보호를 위한 ‘다중이용시설 실내공기질 관리상황 특별점검’을 실시한다고 1월 10일 밝혔다.

 

이번 특별점검에 따라 어린이집, 산후조리원, 노인요양시설 등 취약계층이 이용하는 다중이용시설 20개소를 대상으로실내공기질 측정 및 시설점검에 나선다.

 

시는 대상 다중이용시설을 대상으로 현장계도 및 자율점검 유도를 위한 협조문을 발송하는 등 다중이용시설의 자율적인 점검을 적극 유도할 방침이다.

 

실내공기질 측정항목은 △미세먼지(PM10, PM2.5) △이산화탄소 농도 △기계환기설비 및 공기정화설비 설치여부 △환기설비 내 미세먼지 필터 설치여부 △환기설비 및 공기정화설비 내 필터 관리상태 △시설 내 청결도 △외기 초미세먼지 등 8개 항목으로 현장에서 측정 후 시설 관리자에게 측정 결과에 대해 안내하고, 결과에 따른 ‘실내공기질’ 개선사항 및 관리요령에 대해서도 설명할 예정이다.

 

권혁태 대기관리팀장은 “고농도 미세먼지가 많이 발생하는 겨울, 봄철기간 동안 어린이, 노인 등의 취약계층 다중이용시설 실내 공기질 관리에 더욱 힘쓰겠다”며 “다중이용시설 관리자 및 소유자들도 규칙적인 청소, 환기시설 등의 관리를 적정하게 해달라”고 당부했다.

 
광고
광고
광고
충주시 달천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사랑의 제빵 나눔
1/5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