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설 연휴 전후 환경오염 취약지역 특별감시

폐기물 처리업소, 대규모 오염물질 배출업소 대상 중점 감시활동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0/01/13 [19:19]

충주시, 설 연휴 전후 환경오염 취약지역 특별감시

폐기물 처리업소, 대규모 오염물질 배출업소 대상 중점 감시활동

충주신문 | 입력 : 2020/01/13 [19:19]

 

 

충주시는 설 연휴를 전후해 환경오염 취약지역 및 관련 시설에 대한 ‘2020년 설 연휴 특별감시활동’을 전개한다.

 

시는 설 연휴 기간 동안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에 대한 관리ㆍ감독이 소홀한 시기를 악용해 오염물질 무단투기 및 불법배출이 우려됨에 따라 특별단속을 실시하게 됐다.

 

이번 특별단속은 취약시기를 틈탄 하수, 분뇨, 축산폐수, 악성폐수, 폐기물, 유독물 등 오염물질 불법배출 및 상수원 수계 등 하천 유입 사전 차단을 위해 연휴 전‧중‧후 등 3단계로 구분해 단계적으로 진행한다.

 

시는 설 연휴 전, 1월 23일까지는 폐기물 처리업소, 대규모 오염물질 배출업소 등 중점감시시설에 대해 사전계도 및 자율점검 유도를 위한 협조문 발송하는 등 사업장의 자율적인 점검을 유도할 계획이다.

 

또한 설 연휴기간에 시청 기후에너지과 및 당직실에 환경오염 종합 상황실을 설치ㆍ운영하는 한편, 지역 내 주요 하천에 대한 순찰 활동을 강화키로 했다.

 

연휴기간이 끝난 후에는 기술 지원을 요청하는 환경관리 취약업체에게는 배출시설 및 방지시설 등의 기술 지원을 통해 시설을 개선할 예정이다.

 

권혁태 대기관리팀장은 “환경오염사고의 경우 초기 대처가 무엇보다도 중요하다”며, “예기치 못한 환경오염사고가 발생했거나환경오염행위 발견 시에는 지체 없이 환경신문고(국번없이 ☏ 110) 또는 시청(☏ 주간 850-3671∼3674, 야간 ☏ 850-5222)으로 신고하여 주시기 바란다”고 말하며 환경오염행위자에 대해 관련법에 따라 엄중 조치하겠다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주시, 가을 첫사과 ‘홍로’ 수확 한창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