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국대 글로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 ‘발열상담센터’ 운영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0/01/29 [12:53]

건국대 글로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 ‘발열상담센터’ 운영

충주신문 | 입력 : 2020/01/29 [12:53]

 

 

건국대 글로컬캠퍼스가 최근 ‘우한 폐렴’으로 불리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의 감염이 전 세계적으로 확산되고 국내에서도 확진 환자가 발생한 가운데, 대학 차원에서 선제적 대응을 위한 자체 대책위원회를 구성하고 학생처 내에 ‘발열상담센터’를 운영한다. 

 

센터에서는 건국대 충주병원과 협조해 (유)학생, 교·직원 등 교내 환자 발생 현황파악과 비상연락체계 유지, 방역활동 체계 강화 등의 역할을 하게 된다.

 

특히 외국인 유학생과 해외인턴 및 해외자원봉사 후 귀국학생은 특별관리 대상으로 지정해 추적·관찰할 예정이다.

 

또 건국대학교는 개강 시까지 바이러스가 소멸되지 않을 경우, 의심(확진)환자 학생에 대한 출결관리, 수업결손에 따른 보충 방안 마련, 시험 관리방안 및 대학 차원의 임시휴업 조치 등 최악의 경우까지 상정하고 단계별 대응방안을 마련하여 적시에 적용할 예정이다.

 

건국대 글로컬캠퍼스 정진용 총무처장은 “지역사회에서 외부인 유입이 가장 많은 기관 중 하나가 대학인 만큼 선제적 대응이 필수”라며 “이번 대응조치가 충주지역 단위기관의 모범사례가 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광고
광고
충주시 칠금동 오라클피부과, 성금 200만 원 기탁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