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신한씨에스, 240억 규모 증설 투자협약

오는 연말까지 3,300㎡ 규모 공장 증축, 50명까지 고용 확대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0/02/18 [15:14]

충주시-㈜신한씨에스, 240억 규모 증설 투자협약

오는 연말까지 3,300㎡ 규모 공장 증축, 50명까지 고용 확대

충주신문 | 입력 : 2020/02/18 [15:14]

 

 

충주시의 중부내륙권 신산업도시를 향해 2020년에도 빠른 걸음을 이어가고 있다.

 

충주시와 충청북도는 2월 18일 시청 중앙탑회의실에서 ㈜신한씨에스와 240억 원 규모의 증설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조길형 충주시장, 정상교 도의원, 충주상공회의소 강성덕 회장, ㈜신한씨에스 최용성 대표이사, 노규복 공장장과 기업 임직원 및 관련 공무원 등이 참석했다.

 

협약을 체결한 ㈜신한씨에스는 충주시 주덕농공단지에서 2017년 10월말 본격적인 가동을 시작한 데크플레이트 전문 생산 기업으로서, 주덕읍에 위치한 모회사인 ㈜신한에스엔지로부터 전수된 기술력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꾸준히 성장하고 있는 우량기업으로 알려져 있다.

 

이날 협약에 따라 ㈜신한씨에스는 오는 12월 준공을 목표로 기존 공장에 인접한 3,300㎡ 규모의 부지에 공장을 증축할 예정으로, 현재 30명에서 50명까지 고용도 확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충주 증설 투자를 결정해주신 기업관계자분께 감사드린다”며 “지역 내 기업의 성장과 증설은 충주시 산업이 꾸준히 발전하고 있다는 증거인 만큼, 앞으로도 충주에 자리잡은 기업이 세계로 뻗어나갈 수 있도록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 관계자에 따르면 이날 협약식은 총 640억 원, 고용인원 43명 규모로 ㈜신한씨에스와 함께 400억 원 규모의 지역 내 증설투자 기업도 함께 협약을 체결한 것으로 알려졌다.

 
광고
광고
광고
충주사랑회 소영웅 회장, ‘코로나19’ 극복 성금 기탁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