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쾌적한 환경’ 자연생태 복원사업 127억 원 확보

송강천 생태하천 복원사업 외 3개 신규사업 선정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0/02/21 [14:10]

충주시, ‘쾌적한 환경’ 자연생태 복원사업 127억 원 확보

송강천 생태하천 복원사업 외 3개 신규사업 선정

충주신문 | 입력 : 2020/02/21 [14:10]

 

▲ 송강천 생태하천 복원 조감도  © 충주신문

 

충주시는 지난해 환경부 국가지정 생태탐방로 공모사업 및 충북도 수생태복원사업 분야 등에 신청한 4개 사업에 선정되어 총 127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고 밝혔다.

 

2020년 자연생태 복원 및 보전을 위한 신규사업으로 선정된 사업은 △송강천 생태하천 복원사업(72억 원) △두무소 국가문화생태탐방로 조성사업(30억 원) △수안보 도시생태휴식공간 조성사업(20억 원) △도시생태 현황지도 제작용역(5억 원) 등 총 4건이다.

 

시는 △하천 내 수질개선 및 자정능력 향상을 위한 생태하천 복원(2.4km) △금가면 하강서원에서 엄정면 목계나루를 연결하는 생태탐방로 조성(5.4km) △수안보 온천지역 내 생태휴식공간조성(33,000㎡) △충주의 자연환경 특성과 가치를 반영한 생태정보 지도(984㎢) 등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시는 인공 구조물 등으로 인해 단절된 수생태계를 복원함으로써 시민들에게 생태 휴식공간을 제공하고 남한강의 생태 및 문화자원을 활용한 지역관광 인프라를 구축할 것으로 보고 있다.

 

또한, 향후 충주시 자연환경의 생태적 특성과 가치를 반영한 환경친화적인 도시관리 정책 마련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확보한 신규사업의 성공적인 사업 추진에 만전을 기해서 충주시 자연환경을 복원하고 지속 가능한 생태도시를 조성하도록 힘쓰겠다”며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충주사랑회 소영웅 회장, ‘코로나19’ 극복 성금 기탁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