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이웃 위한 선행으로 ‘코로나19’ 이겨낸다”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이웃 위한 단체들의 행보 이어져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0/03/18 [14:57]

충주시, “이웃 위한 선행으로 ‘코로나19’ 이겨낸다”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이웃 위한 단체들의 행보 이어져

충주신문 | 입력 : 2020/03/18 [14:57]

 

충주시의 단체들이 이웃들을 위한 선행을 이어가며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훈풍을 만들고 있다.

 

충주시주민자치협의회(회장 정효진)은 3월 18일 회원들이 십시일반 모은 성금 300만 원을 코로나19 피해 지원 및 화산 방지를 위해 사용해 달라며 충주시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충주시주민자치협의회는 지난 2월부터 다중밀집시설 방역활동 및 취약계층 안부 확인 등의 활동을 펼치며 코로나19 종식에 앞장서고 있다.

 

▲ 칠금금릉동 주민자치위원회  © 충주신문

 

칠금금릉동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김영석)에서는 라면, 화장지, 햇반 두유 등의 물품(108만 원 상당)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 주민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칠금금릉동행정복지센터에 전달했다.

 

기탁한 물품은 홀몸노인, 저소득층 등 지역 내 33세대에 전달될 계획이다.

 

또한, 문화동 향기누리봉사단(대표 최명자)에서는 코로나19로 인해 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내 홀몸노인의 건강과 안부 확인을 위해 50명의 홀몸노인을 대상으로 삼계탕을 직접 만들어 대접했다.

 

향기누리봉사단은 코로나19 예방수칙을 철저히 지키면서 지역 취약계층의 건강을 지키기 위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아울러, 엄정면에서도 ‘코로나19’가 확산되던 초반부터 각계각층의 단체와 개인으로부터 성금과 방역물품 기부가 끊이지 않고 이어져 어려운 시기에 훈훈한 분위기를 주어 위기를 극복하는데 힘을 주고 있다.

 

▲ 엄정면 이장협의회  © 충주신문

▲ 엄정면 라이온스클럽  © 충주신문

 

엄정면 이장협의회(회장 방건수)에서 100만 원, 지역사회협의체(회장 허상영)에서 50만 원, 엄정라이온스클럽(회장 민병영)이 100만 원을 기탁하며 성금행렬을 이어가고 있다.

 

시 관계자는 “이웃을 위한 사랑을 몸소 실천하는 분들의 정성이 코로나19 극복의 큰 힘이 될 것이라 믿는다”며 “시에서도 시민들의 건강과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마련해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주사랑회 소영웅 회장, ‘코로나19’ 극복 성금 기탁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