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2단계 공공근로사업 참여자 35명 확대 선발

참여자 165명, 4월6일부터 6월26일까지 3개 분야 56개 사업장 배치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0/03/20 [11:35]

충주시, 2단계 공공근로사업 참여자 35명 확대 선발

참여자 165명, 4월6일부터 6월26일까지 3개 분야 56개 사업장 배치

충주신문 | 입력 : 2020/03/20 [11:35]

 

충주시가 2020년 제2단계 공공근로사업 참여자로 35명을 추가 선발해 취약계층에게 한시적 일자리를 제공하며 생활 안정 도모에 나섰다.

 

시는 3월 6일 2단계 공공근로사업 참여자 130명을 선발했으나, 코로나19에 의해 실직 위기에 처한 취약계층의 생계형 일자리 지원을 위해 35명을 추가 선발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아울러 시는 올해공공일자리 전체 목표 인원을 500명에서 600명으로 확대 운영한다고 설명했다.

 

이번 공공근로 사업 참여자들은 4월 6일부터 6월 26일까지 행정 전산화, 복지단체 업무지원, 시설물 관리 분야 등 3개 분야56개 사업장에 배치되어 근무한다.

 

청년 참여자는 1일 8시간 주 40시간, 70세 이상 고령 참여자는 주 15시간 이내로 근무하며, 임금은 시간당 8590원을 받는다.

 

시는 하반기에 시행되는 3·4단계 공공근로 사업에도 코로나19 피해 극복과 경제활력 지원을 위한 맞춤형 일자리사업을 발굴해 일자리를 확대 지원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공공일자리 인원을 추가로 선발했다”며, “선발된 인력의 적재적소 배치를 통해 코로나19에 의한 경기침체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공공근로사업 관련 자세한 사항은 시청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경제기업과(☏ 850-6032)로 문의하면 된다.

 
광고
광고
광고
충주사랑회 소영웅 회장, ‘코로나19’ 극복 성금 기탁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