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사회복지시설 대상, ‘일제 소독의 날’ 운영

관내 사회복지 시설 373개소 일제 소독 추진

충주신문 | 기사입력 2020/05/04 [13:28]

충주시 사회복지시설 대상, ‘일제 소독의 날’ 운영

관내 사회복지 시설 373개소 일제 소독 추진

충주신문 | 입력 : 2020/05/04 [13:28]

 

 

충주시가 생활 방역 전환을 앞두고 방심하지 않는 코로나19 확산 방지 활동에 한층 공을 들이고 있다.

 

충주시는 5월 4일을 사회복지시설 “일제 소독의 날”로 정하고 지역 내 373개 시설이 참여한 가운데 일제히 소독작업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소독작업은 5월 6일부터 기존 사회적 거리두기가 ‘생활 속 방역’으로 전환됨에 따라, 사회복지시설의 이용률이 증가할 것을 예상되어 코로나19 감염을 철저히 예방하기 위해 추진됐다.

 

일제 소독에 참여한 373개소의 사회복지시설은 시설 내외부와 건물 주변을 소독하는 등 꼼꼼한 방역 활동을 펼쳤으며 읍면동에 소재한 544개 경로당에 대해서도 소독을 실시할 예정이다.

 

시에서는 “일제 소독의 날” 운영을 위해 373개 사회복지시설에 인체에 무해한 구연산 소독제를 지원하고, 시설종사자와 이용자에게 마스크, 손 소독제를 지원하는 등 코로나19 예방 활동을 적극 지원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의 시설 운영 재개와 생활방역 체계 운영에 대비해 다중이용 시설인 사회복지 시설의 일제소독의 날 운영을 추진했다”며 “앞으로도 사회복지 시설에 대한 방역지원과 점검을 이어갈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충주 “나무 수형 바로잡아 아름다운거리로”
1/6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안내 구독신청
광고
광고